2022.11.30 (수)

  • 맑음속초-3.1℃
  • 맑음-5.5℃
  • 맑음철원-7.4℃
  • 맑음동두천-7.9℃
  • 맑음파주-8.0℃
  • 맑음대관령-10.2℃
  • 맑음춘천-4.7℃
  • 눈백령도-3.3℃
  • 맑음북강릉-2.4℃
  • 맑음강릉-1.8℃
  • 구름조금동해-0.4℃
  • 맑음서울-5.8℃
  • 맑음인천-6.2℃
  • 맑음원주-3.8℃
  • 구름조금울릉도0.6℃
  • 맑음수원-6.1℃
  • 맑음영월-4.3℃
  • 맑음충주-4.6℃
  • 구름많음서산-2.7℃
  • 구름많음울진-1.3℃
  • 구름많음청주-3.8℃
  • 구름많음대전-4.5℃
  • 맑음추풍령-5.2℃
  • 맑음안동-3.8℃
  • 구름조금상주-4.1℃
  • 흐림포항0.1℃
  • 구름많음군산-3.2℃
  • 흐림대구-1.7℃
  • 구름많음전주-2.9℃
  • 흐림울산0.2℃
  • 흐림창원-0.5℃
  • 흐림광주-1.1℃
  • 흐림부산1.1℃
  • 흐림통영1.8℃
  • 흐림목포-1.2℃
  • 흐림여수0.0℃
  • 흐림흑산도2.6℃
  • 구름많음완도0.3℃
  • 흐림고창-2.3℃
  • 흐림순천-2.1℃
  • 구름많음홍성(예)-3.0℃
  • 구름많음-4.4℃
  • 흐림제주4.3℃
  • 흐림고산4.4℃
  • 흐림성산3.2℃
  • 흐림서귀포5.4℃
  • 흐림진주0.3℃
  • 맑음강화-7.4℃
  • 맑음양평-4.4℃
  • 맑음이천-4.9℃
  • 맑음인제-4.7℃
  • 맑음홍천-4.8℃
  • 구름조금태백-8.3℃
  • 맑음정선군-5.4℃
  • 맑음제천-6.1℃
  • 구름많음보은-4.7℃
  • 흐림천안-4.4℃
  • 구름많음보령-3.0℃
  • 구름많음부여-3.3℃
  • 구름많음금산-4.6℃
  • 구름많음-4.7℃
  • 흐림부안-1.5℃
  • 흐림임실-3.5℃
  • 흐림정읍-2.6℃
  • 흐림남원-3.3℃
  • 흐림장수-5.0℃
  • 흐림고창군-2.3℃
  • 흐림영광군-2.0℃
  • 흐림김해시0.0℃
  • 흐림순창군-2.4℃
  • 흐림북창원1.0℃
  • 흐림양산시2.1℃
  • 흐림보성군-0.2℃
  • 흐림강진군-0.5℃
  • 흐림장흥-0.7℃
  • 구름많음해남-0.3℃
  • 구름많음고흥-0.7℃
  • 흐림의령군0.1℃
  • 흐림함양군-2.0℃
  • 흐림광양시-0.8℃
  • 흐림진도군-0.1℃
  • 구름많음봉화-3.5℃
  • 구름조금영주-4.4℃
  • 구름많음문경-4.8℃
  • 구름많음청송군-4.7℃
  • 흐림영덕-1.3℃
  • 맑음의성-3.4℃
  • 흐림구미-2.4℃
  • 흐림영천-1.9℃
  • 흐림경주시-0.8℃
  • 흐림거창-3.1℃
  • 흐림합천-0.2℃
  • 흐림밀양0.5℃
  • 흐림산청-1.5℃
  • 구름많음거제2.3℃
  • 흐림남해1.4℃
기상청 제공
호반관광도시 단양의 숨겨진 비경 제2단양팔경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반관광도시 단양의 숨겨진 비경 제2단양팔경

보도1)구봉팔문 사진 (4).jpg


보도1)금수산.JPG


보도1)북벽 (2).jpg


보도1)일광굴.JPG


보도1)죽령폭포 (2).JPG


보도1)칠성암 (2).JPG




호반관광도시 단양의 숨겨진 비경으로 알려진 제2단양팔경이 가을을 맞아 관광객의 발길을 끌어모으고 있다.

제2단양팔경은 전국적인 관광명소로 알려진 단양팔경과 비교가 될 만한 아름다운 풍광이지만 아직까지는 관광객에겐 덜 알려진 곳이다.

1경으로 꼽히는 북벽은 영춘면 상리 느티마을 앞을 흐르는 단양강에 깎아지른 듯한 석벽이 빼어난 풍광을 뽐낸다.

북벽의 가장 높은 봉우리를 청명봉이라고 하는데 마치 매가 막 날아오르는 모양을 하고 있어 응암이라고도 불린다.

2경인 금수산은 전국 100대 명산 중 하나로 1016m 높이에 능선이 마치 미녀가 누워 있는 모습과 비슷해 미녀봉이라고도 불린다.

능선을 따라 이 산을 걷다보면 병풍처럼 펼쳐진 단양호반과 소백산의 가을 비경을 한 눈에 감상할 수 있다는 게 가장 큰 매력이다.

대강면 황정산로에 자리 잡고 있는 3경 칠성암은 7m 높이의 대석 위에 깎아 세운 듯한 7개의 암석이 15m 높이로 치솟아 있다.

바위의 형상이 부처의 손바닥을 연상케 해 예전엔 이 바위에 치성을 드리면 아들을 낳는다는 이야기와 함께 가을이 유난히 아름답기로 이름난 곳이다.

4경 일광굴은 어상천면 삼태산에 있는 곳으로 입구에서 50∼60m 들어가면 종유석이 흘러 만들어진 돌고개와 동굴 속 광장이 있다.

이 광장에서 위를 쳐다보면 뚫려진 천장에서 새어나오는 청명한 가을 햇살이 계절의 색다른 낭만을 느끼게 한다.

동굴 안에는 높이 6m의 석판에 바둑판이 그려져 있는데, 옛날에 신선들이 바둑을 두며 놀던 곳이라는 재미난 이야기도 전해진다.

5경 죽령폭포는 소백산에서 발원한 물이 죽령계곡을 흐르다가 9척(약 2.7m) 높이에서 떨어지며 장관을 연출하고 있다.

대강면 죽령로에 위치한 이 폭포는 위용은 덜한 편이지만 심산유곡의 청정한 숲과 어우러져 풍광이 아름답기로 알려진 곳이다.

6경 온달산성은 고구려 평원왕의 사위 온달의 무용담이 전해오면서 붙여진 산성의 이름이다.

온달산성에 오르면 영춘면 소재지를 휘돌아 흐르는 단양강과 넓은 들판을 두고 아기자기하게 모여 있는 농촌 마을의 가을 풍경이 한눈에 들어온다.

7경 구봉팔문은 소백산의 지맥을 따라 솟아 오른 9개의 봉우리와 사이사이 8개의 골짜기가 어우러진 다채로운 경관이 일품이다.

8경 다리안산은 소백산 비로봉부터 흘러내린 계곡물과 기암절벽이 어우러져 마치 아름다운 동양화 한 폭을 떠올리게 한다.

군 관계자는 “최근 제2단양팔경의 경관이 알려지면서 관광객의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다”며 “가을 낭만 여행지를 아직 결정하지 못했다면 다양한 매력이 있는 제2단양팔경을 추천해본다”고 말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